[일요서울|파주 강동기 기자] 파주시는 12일 파주시농업쌀조합공동사업법인(파주통합RPC)에서 한수위 파주쌀 코스트코 납품에 따른 출고식을 가졌다.

이날 출고식에는 김재군 파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을 비롯한 농정 관계자와 농협파주시지부장, 지역농협장, 파주쌀 관련 단체장 등 20여명이 함께 참석했다.

이번 코스트코 파주쌀 납품은 연간 3천여 톤 규모로 전국 14개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이마트, 홈플러스 등 기존 판매망에서 새로운 대규모 판매처를 확보해 한수위 파주쌀 브랜드 향상은 물론 지역 쌀 농가의 소득 향상에도 기여할 것이다.

그 동안 파주쌀은 GAP인증 확대와 2014년도 준공된 전국 최대 미곡종합처리장 규모에 걸맞은 엄격한 품질 개선으로 최고품질 쌀을 생산하고 있다. 특히 파주시에서 2015년부터 TV, 라디오, 버스, 전철, 택시 등 쌀 광고 및 홍보에 1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한수위 파주쌀의 인지도를 향상시켜 매출액이 크게 늘고 있는 상태다.

파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파주통합RPC)은 매년 파주쌀 농가의 3만톤 내외의 벼를 수매, 가공 판매하는 전국최대규모의 시설을 자랑하고 있다.

경기 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