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바다가 17일 국회에서 열린 제70주년 제헌절 경축식에서 '오래전에'를 열창하고 있다.

2018.07.17 일요서울TV 정대웅 기자

정대웅 기자  jeongpd@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