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대구 김대근 기자] 대구시가 전기자동차1위 테슬라와 동행한다.

지난 5일 권영진 대구시장을 단장으로 한 대구시 사절단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시에 소재한 테슬라 팩토리를 방문해 테슬라 모터스와 미래자동차 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를 갖고 상호협력에 대해 논의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테슬라 전기차에 시승하는 모습 (출처 : 대구시청 홈페이지)

논의 결과, 테슬라 모터스는 11월 대구에서 개최하는 '대구 국제미래자동차 엑스포 2017년'에 인력을 파견해 기술자문을 할 의향을 밝혔으며, 대구지역 관련 연구기관들에 대한 컨설팅 지원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대구시는 테슬라 전용 급속 충전기를 구축하고 테슬라 자동차 보급에 노력하기로 했으며, 테슬라의 국내테스트 지원에도 합의하는 등 미래차 산업육성에 대해 서로간의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한편 오는 1월 18일에는 니콜라스 빌레제 아시아태평양본부장 일행이 대구시를 방문하여 구체적 협력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구 김대근 기자  tiptipnew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