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주시는 12일 전국 최고의 동계훈련지 경주에서 14일부터 20일까지 7일간 ‘경주컵 2017 동계 전국유소년클럽 축구페스티벌’이 열린다고 밝혔다.

경주컵 유소년축구페스티벌이 경주에서 14일부터 20일까지 7일간 열린다.

경주시와 한국유소년축구연맹, 경주시축구협회가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75개팀 1,500명이 참가하는 대회로 2016년 초등리그 참가팀인 A그룹과 챌린저부 등록팀인 B그룹으로 나누어 예선 조별리그와 결선 토너먼트 139경기를 거쳐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시는 동계훈련에 참가한 22개팀 700여 명과 축구 페스티벌에 출전한 선수단에 천연잔디구장을 개방하여 훈련을 돕고 있으며, 경기기록 및 볼 도우미, 의료 지원과 급수 봉사로 선수들과 학부모들에게 최적의 경기 환경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경주는 여름에 열리는 ‘화랑대기 전국초등학교 유소년축구대회’, ‘경주 국제 유소년축구대회’와 함께 겨울에는 동계훈련과 전국유소년클럽 축구페스티벌 대회를 개최해 유소년 축구 중심도시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관광 비수기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관광 비수기에 대규모 스포츠대회와 동계 전지훈련을 유치하기 위해 전국 최고의 스포츠 인프라를 바탕으로 대회 개최의 장점과 타당성을 꾸준히 홍보하고 있으며, 관광경기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체육대회 유치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