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영비리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진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첫 정식 재판에 피고인으로 출석하며 인사하고 있다.

정대웅 기자  jeongpd@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