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장휘경 기자] 코미디언 박경림(38)이 2011년 ‘더 뮤지컬’ 이후 6년 만에 드라마에 출연한다.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24일 “박경림이 9월 초 방송 예정인 웹드라마 ‘복수노트’에 합류한다”며 “이 작품에서 주인공 중 한 명인 ‘덕희’의 엄마를 연기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덕희 엄마는 아이돌 가수에 열광하는 인물로 좋아하는 가수를 위해 간장게장도 담그는 캐릭터인 만큼 코믹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 드라마는 10대 소녀의 복수를 다룬 코믹판타지드라마로서 한 소녀가 이름만 쓰면 복수가 이뤄지는 노트를 손에 넣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김향기·김환희·차은우 등이 출연을 확정했고, 덕희는 김환희가 맡았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