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장휘경 기자] 매주 화요일 밤 9시 30분 tvN에서 방송되는 '신서유기4'(연출 나영석·신효정)가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는 전날 방송된 tvN '신서유기4' 8회에 대해 “케이블·위성·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 평균 4.4%, 최고 5.4%를 기록하며, 전 시즌 최고 시청률을 다시 한번 경신했다”고 밝혔다.

또한 “지상파 포함 동시간대 1위를 달성하며 타깃시청률(남녀 2049세)이 평균 3.8%, 최고 4.7%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베트남의 북부 산악 도시 사파에 도착한 멤버들의 모습을 그린 이날 방송에서는 먼저 지난 깟빠섬에서 열린 '나나 매점'과 같은 방식의 '나나 식당'이 10분 동안 열렸다.

문제를 맞추면 맛있는 음식을 먹을 수 있지만 맞추지 못하면 바나나를 먹어야 하는 게임이다.

송민호가 "아닌 밤 중에 확실한 밤", "개같이 벌어서 벌같이 쓴다" 등의 속담 오답을 해 웃음을 선사했지만 식사는 하지 못했다. 반면 재현과 수근은 무난히 식사를 했고 가장 배고파했던 강호동은 수월하게 통과했다.

쌀이 주요 생산물인 베트남의 쌀밥이 기본으로 제공됐던 '알아보자 베트남 배워보자 베트남' 코너에서는 그림 퀴즈를 맞출 때마다 반찬을 제공했다. 끝을 모르는 요괴들의 오답 행렬에 뜻밖의 맨밥 의리게임이 눈길을 모았다.

이어 이번 시즌 마지막 기상미션 '자네 지금 뭐하는 건가2'에서는 동물의 왕국 같은 요괴들이 웃음을 자아냈다. 아직 모든 멤버들의 미션결과가 공개되지 않은 상황이며 멤버들의 기상미션에 숨겨진 비밀과 소름 돋는 결말이 다음 주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장휘경 기자  hwik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