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오는 9월 네이버TV에서 방영 예정인 웹드라마 '악동탐정스'의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사진 = 제작사 컨버전스티비 제공
'악동탐정스'는 어릴적 부모를 잃은 두 천방지축 고교탐정 오성(안형섭)과 한음(유선호), 그리고 그 둘의 실질적인 보호자이자 여형사인 진경(김남주)이 부모님의 실종과 관련된 어둠의 재단을 추적하며 벌어지는 사건을 해결하는 좌충우돌 학원 탐정물로 촬영전부터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작품이다.

지난 9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에서 진행된 '악동탐정스' 대본리딩에는 주연을 맡은 에이핑크 남주과 안형섭, 유선호, 특별출연으로 기대를 모았던 이수민을 비롯한 출연진이 참석했고, 현장분위기는 첫 대본리딩이라고 하기에는 주인공인 '남주-형섭-선호' 세 사람의 호흡이 너무 완벽했다는 전언이다.

제작사 컨버전스티비는 "배우들 모두 맡은 캐릭터의 개성을 열정적으로 살려준 덕분에 웃음과 감동이 넘치는 대본 리딩 현장이었다."며 "고교 탐정 콤비와 여형사가 펼치는 좌충우돌 수사 과정 속에서 드러나는 주인공 3인의 시너지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송승진 기자  songddad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