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강휘호 기자] 국내 주식형펀드 자금이 5거래일 연속 순유출을 기록했다. 20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18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펀드에서 749억 원이 순유출됐다.

유입된 금액은 691억 원, 펀드 환매로 빠져나간 자금은 1441억 원이다. 공모펀드에서 768 억원 줄고 사모펀드에서 19억 원이 늘었다.

해외 주식형펀드는 380억원 늘면서 4거래일 만에 순유입됐다. 채권형펀드는 2015억원 줄면서 7거래일 연속 순유출을 보였다. 국내 채권형펀드는 2011억원, 해외 채권형펀드는 4억원 줄었다.

단기금융상품인 머니마켓펀드(MMF)는 설정액 기준으로 4조1586억원 늘었다. MMF 설정액은 119조9670억원, 순자산액은 120조8439억원이다.

강휘호 기자  hwihol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