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송승진 기자] 걸그룹 애프터스쿨 멤버 나나가 20일 저녁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꾼 VIP 시사회에 참석, 포토월로 입장하고 있다.
영화 꾼 VIP 시사회에 참석한 애프터스쿨 나나
영화 꾼 VIP 시사회에 참석한 애프터스쿨 나나
오는 11월 22일 개봉을 앞둔 영화 '꾼'은 사기꾼만 골라 속이는 사기꾼 지성(현빈)이 사기꾼 3인방 고석동(배성우), 춘자(나나), 김 과장(안세하)과 함께 사망한 것으로 알려진 희대의 사기꾼 장두칠의 생존확인을 위해 쫓고 쫓기는 은밀한 작전에 관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뭉친 '사기꾼 잡는 사기꾼들'의 예측불가 팀플레이를 다룬 범죄오락영화 '꾼'에는 현빈, 유지태, 배성우, 박성웅, 나나, 안세하 등이 출연한다.

송승진 기자  songddadda@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