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니아 로드쇼
[일요서울 | 이지현기자] 세계적인 프리미엄 상용차 전문 메이커 스카니아의 한국법인, 스카니아코리아그룹이 지난 11월 13일부터 24일까지 진행한 ‘스카니아 뉴 카고트럭 로드쇼’가 성공리에 마무리 됐다고 28일 밝혔다.

13일 경기도 화성을 시작으로 경기도 군포와 김포, 양산, 구미, 부산, 광주 등 전국 8개 지역의 주요 거점에서 진행됐다.

‘스카니아 뉴 카고트럭 로드쇼’는 고객들의 작업현장 및 휴게장소로 직접 찾아가 고객과 최대한 가까운 곳에서 스카니아 뉴 카고트럭을 소개하고, 스카니아 트럭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로드쇼에 전시된 모델은 G450 8x4*4 하이라인 카고트럭과 P410 6x4 카고트럭으로 윙바디와 암롤 특장이 최적화된 섀시를 각각 적용했다. 지난 6월 스카니아 뉴 카고트럭이 출시돼 시장에서 꾸준하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P410 6x4은 암롤특장에 최적화된 섀시를 적용해 국내 작업현장에서 최고의 성능을 발휘한다. G450 8x4*4은 후3축이 스카니아 순정 섀시로 장착돼 뛰어난 내구성과 편리한 애프터 서비스를 보장한다. 또 에어 서스펜션은 최적의 무게 배분과 최상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2주간 진행된 로드쇼에 참여한 많은 고객들은 스카니아의 새로운 모델을 가까운 곳에서 체험하고 구매상담까지 한 번에 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스카니아코리아그룹의 카이 파름 대표이사는 “이번 로드쇼는 스카니아 프리미엄 트럭을 단순히 소개하는 차원을 넘어 고객과의 접점을 최대한 늘리고, 가까이에서 직접 소통함으로써 고객과 관계를 강화하고 신뢰를 높일 수 있는 기회였다”며 “ 앞으로도 고객들을 찾아가 의견을 직접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 고 밝혔다.

이지현 기자  jhyi1193@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