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용인 강의석 기자] 용인시는 16일 정찬민 시장이 시청 시민홀에서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 적십자 특별회비 2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대한적십자사의 김훈동 경기도지사 회장, 김봉주 용인지구협의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정 시장은 이날 특별회비를 전달한 뒤 다양한 인도적 사업을 통해 사회발전에 기여하는 적십자 회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한편 용인지구협의회는 이날 현재 올해 모금 목표액 5억8912만의 56.5%인 3억3305만 원을 모금했다고 밝혔다.

수도권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