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공 = 장성군 >
[일요서울 ㅣ 장성 조광태 기자] 16일 전남 장성군 황룡강변에 꽃양귀비가 화사하게 피어 있다.

꽃양귀비는 수레국화, 안개초와 함께 오는 18~20일 열리는 '장성 홍길동축제'의 메인 꽃이다.

장성군에 따르면 꽃양귀비는 오는 주말부터 개화하기 시작해 다음주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장성군은 올해부터 봄꽃 축제와 결합해 '장성 홍길동축제'의 변화를 모색했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