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현지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노두 로스토프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 대한민국과 멕시코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이 패했다.

후반 손흥민이 뒤늦은 추격골로 반격을 노렸지만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은 아쉽게 1-2로 패했다.

경기 후 신태용 감독은 인터뷰를 통해 "첫번째 골을 PK로 내줘 아쉬운 경기였다"며 "(남은)3차전도 오늘과 같은 투혼으로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손흥민 선수는 "선수들이 빨리 정신적인 부분을 회복해서(하고) 능력을 발휘해서 국민들에게 재미난 모습 보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들께 너무 죄송스럽고 하지만 선수들 운동장에서 최선을 다했다는 것을 알아달라. 많은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범희 기자  skycro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