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권녕찬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20~21일 당대표·최고위원 후보 등록을 진행한다. 후보자가 일정 수 이상이면 26일 당대표‧최고위원 예비경선을 치를 예정이다.

민주당 전국대의원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간사인 김영진 의원은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에서 이같이 밝혔다.

당대표·최고위원 후보등록일은 오는 20~21일이며, 당대표·최고위원 예비경선은 필요시 26일 오후 2시에 진행할 계획이다.

민주당은 당대표 후보 3명, 최고위원 후보 8명이 최종 경쟁하는 것으로 결정한 바 있다. 선출직 최고위원 규모는 5명이고, 최고위원 가운데 1명 이상은 여성이 포함되게 방침을 정했다.

당권 주자로는 이해찬·김진표·최재성·전해철·박범계 의원(이상 친문)과 김두관·박영선·송영길·설훈·이인영 의원(이상 범친문) 등이 거론되며, 최고위원엔 안민석·유승희·박광온‧유은혜·전현희·김해영·박주민 의원 등의 이름이 나오고 있다.

권녕찬 기자  kwoness7738@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