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99건)
대선 ‘열국지(列國志)’ 속의 후보의 도량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3-23 10:18
옛날 성공한 군주는 세 가지를 갖추고 있었다. 자신에게 꾸지람을 해주는 ‘사부(師父)’와 세상사를 귀에 거슬리는 대로 말해주는 ‘지기(知己)’와 자신을 지켜주는 방패인 ‘조아(爪牙)’를 이른다. 지금은 국가존망지추(...
라인
깜깜이 대선과 안보 대통령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3-15 10:39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계절의 봄은 왔지만, 정치의 봄은 오지 않았다. ‘5.9 조기 대선’이 문제다. 이번 대선은 불공정 시비와 정통성 시비에 이어 대선 후 불복 시비에 휘말릴 수 있다. 부실 대선, 깜깜이 대선...
라인
되풀이 되는 ‘대통령 비극’의 역사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3-10 17:04
설마 하던 우려가 현실이 되었다. 91일 만에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이 8:0으로 인용됐다. 70년 헌정사에 이승만 전 대통령에 이어 두 번 째로 임기 중에 대통령이 물러나는 비극이 되풀이되고 있다. 헌재는 촛불세력과...
라인
개헌의 당위성에 관한 소고(小考)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유통일연구소장    2017-03-03 09:23
개헌시기를 둘러싸고 ‘대선 전 개헌론’과 ‘대선 후 개헌론’이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다. 3월 국회가 대선 전 개헌을 할 수 있는 마지막 골든타임이다. 유력 대선주자가 대선 후 개헌론을 고수하고 있기 때문에 실현여부는...
라인
나라 살리는 ‘9인의 현자(賢者)’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2-24 14:20
현자(賢者, 현인)의 사전적 의미는 어질고 총명해 성인(聖人)에 다음가는 사람을 뜻한다. 중국에서는 주(周)나라 무왕이 은(殷)나라 주왕을 정벌할 때 신하가 천자를 토벌하는 것은 인의(仁義)에 위배되는 것이라 반대하...
라인
잠룡들은 ‘대선 전(前) 사드 배치’ 합의하라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2-20 09:15
망국(亡國)의 군주로 중국 하(夏)나라에 폭군(暴君) 걸왕(桀王)이 있다면, 은(殷)나라엔 주왕(紂王), 주(周)나라엔 유왕(幽王)이 있다. 유왕은 미녀 포사(褒姒)를 후궁으로 들이고 난 뒤 웃지 않는 ...
라인
대선 전(前) 개헌과 반(反)개헌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2-17 12:11
대통령을 꿈꾸는 지도자는 누구나 성공한 대통령, 나아가 역사에 남는 대통령이 되고자 한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87년 개헌 이후 직선제 대통령들은 나름대로 노력은 했으나 대부분 실패했다. 역대 대통령들은 재임기간에 비...
라인
사면초가(四面楚歌)에 처한 바른정당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2-14 09:40
바른정당은 자유한국당 비박계들이 ‘개혁 보수’를 표방하며 만든 당이다. 그러나 믿었던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불출마 선언한 후 갈피를 못 잡고 있던 판에 보수의 새희망인 황교안 대행에게 포위당한 사면초가(四面楚歌...
라인
총리 출신 대통령 나올 때 됐다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2-09 14:06
국무총리는 삼국시대 때는 ‘국상(國相,고구려)-상대등(上大等,신라)-상좌평(上佐平,백제)’, 고려시대 때는 ‘문하시중(門下侍中), 조선시대 때는 ’영의정(領議政)‘으로 불린 ‘일인지하만인지상(一人之下萬人之上)’의 자...
라인
‘긍정’의 역사관과 시대정신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2-02 10:27
교육부가 지난 달 31일 국정 역사교과서 최종본과 검정 교과서 집필 기준을 함께 공개했다. 역사교육 정상화는 국가정체성 확립과 선진화 및 통일 성취를 위해서 반드시 필요하다. 교육부가 역사교과서 국정화를 추진한 것은...
라인
초록동색의 ‘국회-언론-검찰-특검-헌재’를 우려한다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1-31 11:00
우리 역사상 난세(亂世)가 아닌 시대가 없었지만, 지금은 난세를 넘어 국가정체성을 짓밟는 ‘이적(利敵)의 정치 시대’가 되었다. 여성 대통령의 국회 누드 그림과 광화문(세월호 천막) 정사(情事) 그림은 세계에 부끄러...
라인
보수·중도 대연합의 길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 연구소장    2017-01-26 10:32
지금 대한민국은 강대국의 ‘자국우선주의’ 지도자들과 자웅을 겨루고 ‘선진통일’을 이끌 수 있는 지도자를 필요로 한다. 우리나라의 건국과 산업화·민주화를 이룬 중심 세력은 보수였으며, 선진통일을 이룰 세력도 보수다. ...
라인
‘편 가르기 정치’를 문재인에게 묻는다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1-19 10:22
대선을 향한 화살은 시위를 떠났고 루비콘강을 건넜다.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탄핵 기각·인용 여부와 관계없이 대선 시계는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문재인은 친노 폐족(廢族)에 대한 반성과 자숙은커녕 촛불 정...
라인
포퓰리즘이 나라 망친다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1-11 10:07
역사적으로 한반도는 대륙세력과 해양세력의 각축장이 되어왔다. 우리는 고구려의 전성기처럼 국력이 강했을 때는 드넓은 만주 땅에서 한족과 자웅을 겨뤘지만, 국력이 약했을 때는 940여 회의 외침을 받았다. 대륙에서 통일...
라인
반기문의 길, 황교안의 길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7-01-05 09:11
지난 해 연말 한국경제신문이 각계 전문가 31명에게 자천타천 대선주자 16명(황교안-이인제-정우택은 조사에 포함되지 않음)의 이념 성향을 물은 결과 좌파가 4명, 중도좌파가 8명, 중도우파가 4명으로 평가됐다. 자유...
라인
[특별기고] 지키자 대한민국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 연구소장    2016-12-30 20:48
병신년(丙申年)이 저물고 정유년(丁酉年) ‘붉은 닭의 해’가 밝았다. 420년 전 정유재란이 눈앞에 어른거리지만 ‘붉다’는 ‘밝음’을 의미하기도 한다. 풍요와 다산을 상징하는 닭이 날개를 활짝 펴고 걷듯이, 우리는 ...
라인
정통 보수와 사이비 보수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6-12-27 17:16
대한민국이 세계 10위권의 성공한 나라가 된 것은 이승만을 위시한 건국의 선각자들이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체제를 선택했고, 박정희를 비롯한 국가 지도자들이 미래지향적 리더십을 발휘했고, 국민들의 잘 살아보자는 열의...
라인
태극기와 촛불의 건곤일척 승부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 소장    2016-12-26 09:44
12월 24일. 엄동설한의 크리스마스이브에 시청과 광화문 일대는 보수의 태극기 물결과 좌파의 촛불 군무로 뒤덮였다. 광장은 ‘탄핵반대’와 ‘박근혜 구속’의 성난 구호로 갈라졌다. 태극기 물결은 남대문에서 대한문을 지...
라인
반기문, 분당세력과 손잡나?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6-12-22 15:27
우리나라는 총체적 위기이다. 경제와 민생은 살얼음판 같다. 안보상황은 파국점을 향해서 가고 있다. 지금 종북좌파가 주도하고 있는 촛불정국과 광장폭정을 만든 것은 최순실의 국정농단 사태다. 박근혜 대통령의 실정(失政)...
라인
탄핵과 가소로운 혁명
우종철의 일요논단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     2016-12-19 10:33
지금 권력은 ‘광장정치’에 있다. ‘헌법보다 무서운 촛불’ 사회가 돼 버렸다. 촛불은 진실을 담지 못 한다. 법치와 이성을 파괴하는 대중광기이자 ‘폭민(暴民)정치’일 뿐이다. 자칫 대한민국을 태워버릴 수도 있다. 정...
포토
생생연예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